연중기도
구 분 기 도 안 내
정초7일 산림기도
(음력.1월3일~9일)
산림(山林)기도란 '울창한 산림과 같이 가사(家事)가 부흥하고 무성하라'는 뜻에서 해마다 정초에 7일간 올리는 기도입니다. 올 한 해도 집안이 편안하고 가지가지 소원이 다 원만히 이루어지게끔 부처님 전에 기도를 올리는 것입니다. 한 해 동안 선근공덕을 쌓으며 열심히 수행하겠다는 각오를 새롭게 하고 다짐하는 자리입니다.
입춘ㆍ삼재소멸기도
(양력 2월4일경)
불가에서는 전통적으로 입춘 날을 맞아 한 해 동안의 가내 평안과 만사형통을 기원하는 기도를 올리고 법회를 봉행하여 왔습니다. 이는 입춘이 한해를 시작한다는 민속적인 의미를 가진 절기이기 때문입니다. 용연사에서는 이러한 전통적인 민속의 날을 계승 발전시킨다는 의미에서 매년 입춘을 맞아 삼재 액막이와, 가내 평안, 소원성취를 기원하는 기도와 법회를 봉행하고 있습니다.
칠석기도
(음력. 7월7일)
불가(佛家)에서 음력 7월 7일 칠석날에 칠석재를 마련하고 칠석 불공을 하는 것은 자비로 나투시는 칠성여래께 중생의 소원성취를 빌고, 마침내는 성불로 이끌어 주실 것을 기원하고자 하는데 그 의의가 있습니다. 칠석에는 가족의 무병장수와 자손의 번영을 비는 칠석기도를 올려드리는 것이 좋습니다.
백중 영가천도 49일기도
(음력. 5월26일~7월15일)
우란분절은 백중(百衆), 백종(百種)이라고 하며 아귀, 지옥 등에 떨어져서 괴로움을 받고 있는 망자(亡者)를 위해 불사(佛事)를 행함으로 그 괴로움에서 벗어나게 하는 것입니다. 또한 일 년에 한 번 지옥문이 열리는 날이기도 합니다. 그러므로 백중에는 먼저 가신 선망부모 조상님들을 위해 꼭 백중기도를 올려드려야 합니다.
동지기도
(양력. 12월22일경)
1년 중 밤의 길이가 가장 길며, 이 날부터 밤의 길이가 짧아지고 낮의 길이가 길어져 작은 설이라고도 부릅니다. 예로부터 동짓날엔 붉은 팥죽을 쑤어 귀신을 물리치는 관습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때문에 이 날 올리는 동지 팥죽 불공은 묵은 해를 보내고 새해를 맞음에 있어 잡귀와 재앙을 멀리하고 복을 구하는 의미를 갖는 한편 부처님 전에 간절한 마음으로 지난 해를 참회하면서 소원을 빌어 복을 짓기 위함입니다.
그 외 (7일, 21일, 100일)기도, 일년기도, 학업성취기도, 생일축원기도 등 각종 개인축원을 연중 해드립니다.

접수문의 : 용연사종무소(053-616-8846)